사이트를 배포하고 나서 반드시 해주어야 하는 작업이 있다. 바로 웹사이트 도메인에 SSL 인증서를 발급받는 일이다. 특히 크롬/사파리 브라우저는 앞으로 인증서가 없는 웹사이트에 접속 시 경고창을 띄울 것이라고 공지한 만큼 SSL인증서 발급은 웹사이트 배포시 필수적인 작업이다.


SSL/TLS 인증서란?

SSL 인증서는 신뢰할 수 있는 인증기관에서 사이트의 보안을 보증해준다. 사용자가 웹사이트에 접속하면 여러 형태의 인증 기능(회원가입, 로그인, 로그아웃, 결제 등)을 사용하게 되는데 이 때 여러 중요정보를 웹사이트의 서버로 전송할 수 밖에 없다.

이러한 개인정보는 패킷 형태로 전송하는데, 인증서가 없는 사이트는 중요정보가 담긴 패킷을 제 3자가 언제라도 낚아채 가져갈 위험이 있다. 예전에는 인증 기능이 포함된 페이지 경로에만 부분적으로 SSL을 적용해도 괜찮았지만 요즘에는 웹사이트 전체에 SSL을 적용하도록 장려하고 있다.

보통의 SSL은 유료로 구매하는 인증서지만, 개인이 직접 생성한 키페어로 인증서를 발급해주는 Let’s Encrypt 오픈소스 서비스를 사용하려고 한다. 해당 서비스는 3개월의 인증서 유효기간을 제공하고 있다. 만약 직접 Let's Encrypt에서 인증서를 발급받아 사용하는 경우에는 유효기간을 넘지 않도록 조심해야한다. 인증서의 유효기간이 다가오면 사이트에 접속할 때 경고창이 뜨는 등 웹 접근성에 반하는 서비스를 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kube-lego 라이브러리 사용하기

kube-lego는 Kubernetes 엔진으로 배포한 웹앱에 간단한 설정(?…튜토리얼에 의하면)으로 도메인을 할당할 수 있다. 또한, Let's Encrypt로 직접 발급받은 인증서를 유효기간 걱정없이 갱신해준다.

지난 포스트 시리즈까지는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Google Cloud Platform) 내 쿠버네트 엔진(GKE, Google Kubernetes Engine)을 사용하여 도커이미지로 만든 장고 앱을 배포하는 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이번 포스트에서는 Kubernete 엔진에 적용가능한 kube-lego를 사용하여 도메인을 할당하고 인증서를 발급하여 사이트 접속시 https로 리다이렉트하는 방법을 소개하겠다.


준비물

  • 인증서 발급용 .key, .crt 파일
    • openssl로 생성하여 안전한 곳에 저장해둔다.
      $  openssl req -x509 -nodes -days 3650 -newkey rsa:2048 -keyout /path/to/tls.key -out /path/to/tls.crt -subj "/CN=DNS 이름"
    

    주의

    • 위의 파일은 반드시! 반드시…!! 안전한 곳에 저장해둔다.
    • 키를 생성할 때 .srt.key파일의 이름은 반드시 tls로 통일해준다. 그렇지 않으면 못찾더라 ㅠㅠ…
  • 빌링이 허용된 계정으로 쿠버네트 엔진에 배포 중인 장고 앱 (쿠버네트엔진 배포에 대한 이전 포스팅 참고)
  • 앱에 할당할 수 있는, 직접 소유하고 있는 도메인

kube-lego는 기본적으로 Ingress 설정과 연동하여 사용하는 라이브러리다. Ingress를 사용한 배포방식을 이해하지 못했다면 이전 글을 참고하자.

위의 준비물이 준비됐다면 다음으로 넘어가자.


kube-lego 작동원리 이해하기

kube-lego는 일종의 지름길이다. SSL 인증서는 신뢰할 수 있는 인증기관에서 유료로 발급받아 유효기간이 다가오기 전에 미리 매번 갱신해 주어야하는 번거로움을 디폴트로 내장하고 있다. 하지만 앞에서도 설명했듯이 인증서 발급은 필수적인 작업이므로 개발자들은 직접 시크릿파일을 만들어 수동으로 SSL 인증서를 적용시켜 왔는데, kube-lego는 이러한 일련의 과정을 설정파일 몇 개로 단순화시켜 만들어놓은 라이브러리다.

배포를 하면서 깨닫게 된 사실인데, namespace는 매우 중요하다. 이왕이면 지금까지 모든 설정파일(Ingress설정파일부터~)의 namespace를 통일해주는 것이 좋은데, 쿠버네트 엔진같이 클러스터 내에 여러 포드를 생성하는 경우 명시해주지 않으면 파일이 엉뚱한 곳에 설정되는 경우도 있기 때문이다.

# kube-lego.yaml
apiVersion: v1
kind: Namespace
metadata:
  name: kube-lego
  namespace: customize this! # ConfigMap, Deployment와 통일해준다.


kube-lego는 스스로 Let's Encrypt에 계정을 생성해 인증서를 발급받아온다. 다음은 그에 해당하는 설정파일이다.

apiVersion: v1
metadata:
  name: kube-lego
  namespace: customize this!
data:
  # modify this to specify your address
  lego.email: # "Let's Encrypt 계정으로 사용할 이메일주소"
  # configure letsencrypt's production api
  lego.url: "https://acme-v01.api.letsencrypt.org/directory"
kind: ConfigMap


다음은 kube-lego 설정파일이다.

apiVersion: extensions/v1beta1
kind: Deployment
metadata:
  name: kube-lego
  namespace: customize this!
spec:
  replicas: 1
  template:
    metadata:
      labels:
        app: kube-lego
    spec:
      containers:
      - name: kube-lego
        image: jetstack/kube-lego:0.1.5
        imagePullPolicy: Always
        ports:
        - containerPort: 8080
        env:
        - name: LEGO_EMAIL
          valueFrom:
            configMapKeyRef:
              name: kube-lego
              key: lego.email
        - name: LEGO_URL
          valueFrom:
            configMapKeyRef:
              name: kube-lego
              key: lego.url
        - name: LEGO_NAMESPACE
          valueFrom:
            fieldRef:
              fieldPath: metadata.namespace
        - name: LEGO_POD_IP
          valueFrom:
            fieldRef:
              fieldPath: status.podIP
        readinessProbe:
          httpGet:
            path: /healthz
            port: 8080
          initialDelaySeconds: 5
          timeoutSeconds: 1


kube-lego 설정이 끝나면 다음 명령어를 통해 지금까지의 모든 설정파일들을 적용시킨다.

$ kubectl apply -f "yaml 파일명"


실제 pod가 동작하는 것을 보고싶다면 namespace 로 통일된 설정파일로 생성한 POD의 log를 찍어볼 수 있다.

$ kubectl get pods -n "설정한 namespace명"


$ kubectl logs -f "kube-lego-0000" -n "설정한 namespace명" 

time="2018-02-10T17:44:12Z" level=info msg="requesting certificate for [설정 도메인]" context="ingress_tls" name=myingress namespace=default 
time="2018-02-10T17:44:20Z" level=info msg="authorization successful" context=acme domain=[설정 도메인] 
time="2018-02-10T17:44:21Z" level=info msg="successfully got certificate: domains=[설정 도메인] url=[let's encrypt acme 주소]" context=acme 
time="2018-02-10T17:44:21Z" level=info msg="Secret successfully stored" context=secret name=[설정해준 시크릿 이름] namespace=default 
time="2018-02-11T01:34:36Z" level=info msg="Periodically check certificates at 2018-02-11 01:34:36.919178554 +0000 UTC" context=kubelego  
time="2018-02-11T01:34:36Z" level=info msg="process certificate requests for ingresses" context=kubelego 
time="2018-02-11T01:34:36Z" level=info msg="cert expires in 89.6 days, no renewal needed" context="" expire_time=2018-05-11 16:44:20 +0000 UTC name=[인그레스 이름] namespace=default 
time="2018-02-11T01:34:36Z" level=info msg="no cert request needed" context="[인그레스 tls 이름]" name=[인그레스 이름] namespace=default 
time="2018-02-11T09:34:36Z" level=info msg="Periodically check certificates at 2018-02-11 09:34:36.919211522 +0000 UTC" context=kubelego 

위의 로그는 생성해놓은 시크릿 키파일로 kube-legoLet's Encrypt에 인증을 요청해서 인증서를 발급받아오는 과정을 보여준다. 이전 포스트에서 Ingress로 배포를 했다면 인증서 발급은 이렇게 간단하게 끝난다.

콘솔을 확인해보면 kube-lego용 설정파일에서 지정한 이름으로 url이 생성되는데, 다음 패턴을 따른다.

ingress에 등록한 도메인주소/well-known/acme-challenge

위의 도메인으로 접속해보면 이전 포스트에서 설치해준 http-default-backend에 의해 404 페이지가 뜨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주의

인증서 발급에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위의 로그가 찍혔더라도 브라우저로 도메인을 확인해보면 여전히 Not Secure가 뜰 가능성이 있다. 내 경우에는 10분 정도 기다리다가 창을 새로고침해보니 적용이 되었었다.



마치며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쿠버네트 엔진을 쓰고, 외부 호스팅 서비스(예를 들면 Cloudflare)를 쓰지 않을 경우 kube-lego를 사용하자. 막상 적용할 때는 정말 어려웠지만 포스팅하면서 정리해보니 kube-lego가 굉장히 간편한 툴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Julia Hwang

디발자를 꿈꾸는 웹개발자의 블로그입니다.